본문 바로가기

마취

나는 왜? 암을 오진한 의사와 맞붙어야 했을까? 만약 본인이 불치병과 같은 위중한 질병에 대한 진단을 받았을땐 전문가들은 반드시 2차, 3차 소견을 다른 병원에서 반드시 받으라고 권고를 합니다. 그만큼 환자의 생명은 그 어느것과 비교되지 않을만큼 고귀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의사를 못믿어서가 아닙니다. 지금도 현업에 종사를 하시는 의료 관계자 분들은 분초를 다투어 가며 의료 연구에 힘을 쏟고 있으며 자신의 안전은 뒤로 한체 환자 진료에 열과 성을 다하는 의료 관계자들도 많습니다. 그러나 어느 곳을 가더라도 항상 그와 반대가 되는 부류가 있긴 합니다만 가끔 의사들도 인간이기에 오진을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물론 그런 의사가 최선을 다했지만 그런 경우가 발생을 했다해도 이해하기가 쉽지 않은데 의료 과실이나 혹은 무관심으로 그런 오진이 나왔다면 이야기는 크게.. 더보기
의식없는 환자에게 그 의사들은 어떤 짓을 했었기에? 어르신들은 가끔 우스개 소리로 이렇게 이야기를 합니다. 그리고 우리는 자라면서 그런 이야기를 많이 듣고 자랐습니다. 살면서 일평생 경찰서, 법원 그리고 병원은 가급적 가지 않는게 좋다!! 라는 이야기 말입니다. 물론 경찰서나 법원 같은 곳은 가급적 가지 않느게 좋다! 라는 말은 이해가 됩니다만 병원은 나이를 먹으면 자연히 자주 출입을 할수밖에 없습니다. 물론 아파서 출입은 하지 않는게 좋습니다만 예방 차원에서 나이에 따라 받아야 하는 검사는 필히 받아야 하는 것이라면 받아야 합니다. 물론 가족 병력이 있다면 젊은 나이에도 검사를 받아야 하겠지만 나이 50이 넘으면 남 여성들에게는 공통적으로 박아야 하는 대장 내시경이나 위 내시경과 같은 검사는 필수라고 의료 관계자들은 이야기를 합니다. 이때 전신 마취가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