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시미

해물이라 해서 다 같은 해물은 절대 아닙니다!! 2000년대 초, 아이들과 난생 처음으로 동부 여행을 했었습니다말이 동부 여행이지 단체로 간 여행사 관광이었기에 이리 우~~~ 몰려갔다, 저리 우~~~~~~ 몰려가는 개인 시간이 전혀 없는 단점이지만 생소한 지역에 여행을 가면 무엇이 있는지 몰라 우왕좌왕 하는 일은 없었기에 그런 내용은 장점인 단체 관광이었습니다. 그러던 마지막날 출발 당시에 모였었던 여행사 앞에서 내리면서 저희 가족은 따로 개인적인 여행을 약 3일 정도 더 하기로 했었습니다. 그리고 간 곳이 바로 그 유명하다고 서부까지 정평이 나있는 메릴랜드 크랩을 먹어보기 위해 체사픽 베이에 자리 잡은, 소위 우리말로 이야기 하는 해물집에 도착을 했었습니다. 그 해물집 가게 사장은 어부겸 식당을 운영하는데 완전 덥스룩한 허연 수염에 파이프 담배를 물.. 더보기
스시(sushi)! 그 이면에 숨겨진 진실!! 날생선을 멀리 했었던 미국인들이 이제는 스시의 진정함 맛을 아는건지, 아니면 새로운 동양적인 맛이라 해서 호기심으로 일식당을 출입을 하는건지는 모르지만 일단 스시를 즐겨 드시는 미국인들이 많아 진것은 사실입니다. 무척 새로운 음식 문화의 변천인데요, 그와 동시에 중국인들이나 한인들이 운영을 하는 일식당이 우후죽순 처럼 늘어난 겁니다. 업소내에서 한국말 중국말을 쓰다가도 손님이 들어오면 일본말로 인사를 하는 것도 이제는 더이상 낯설은 모습은 아닙니다. 미국인들이 스시에 맛을 알게 된것은 이런 일식당이 감칠 맛을 창조해 손님이 몰린게 아니라 몇 십년 동안 일본 정부가 그들의 음식 문화를 세계에 전파시키기 위해 갖은 노력을 했다고 보는 것이 더 타당할 겁니다. 그런데 그런 음식 문화를 전파를 해야 할 일본인들.. 더보기
도미회를 시켰는데, 이런 사시미가 나왔어요!! 요새 입에서 입으로 전해지는 그렇다더라!! 라는 이야기가 미식가들 입을 통해서 전해지고 있습니다.도미회를 시켜 먹었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틸라피아 라는 도미와 아주 흡사한 생산을 비싼 값을 주고 먹었다!! 라는 이야기 말입니다. 틸라피아는 우리가 코스코에 가면 포를 떠서 파는 것을 볼수가 있습니다. 저도 한때 그 틸라피아를 사서 생선까스를 해먹은 적이 있었습니다, 한 팩을 사다 저하고 아이 셋하고 실컷 먹은 기억이 있는데 당시 무척 저렴한 걸로 알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런 저렴한 생선을 비싼 값을 주고 도미회로 알고 먹었으니 얼마나 원통하겠습니까? 모르는 자신의 무지를 탓해야 하는지, 아니면 틸라피아를 도미로 속여 판 일식당 주인을 비난을 해야 하는지요? 이런 가짜 생선을 파는 행위를 관계 당국에서 조사.. 더보기
스시집의 창궐! 그리고 멸종되는 참치들!! 참치!! 사시미나 스시에 항상 들어가는 생선중의 하나입니다. 다른 조그마한 생선은 자연산이 아니더라도 양식을 해서 식탁에 올릴수 있으나 참치는 자연산이 아니면 공급이 안되는 생선 중의 하나입니다. 그러다 보니 공급이 수요을 따라가질 못해 남획과 어족의 멸종이라는 극한 상황까지 치닫게 되는데요, 여기에 싹쓸이의 명수인 중국 어선들까지 가세를 하여 참치의 멸종이 가속화 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참치가 돌고래와 항상 같이 다니려는 습관이 있어 참치를 포획을 하다 돌고래를 낚는 경우가 있어 이 또한 세계적인 관심사로 떠오른 적이 있었습니다. 원래 돌고래는 상어의 천적 입니다!! 이것을 안 참치 녀석들은 항상 돌고래와 같이 다니려 하고 참치가 대규모로 움직이면 상어떼들도 먹이를 구하려 대규모로 움직인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