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은 갑자기 요의를 느껴  화장실을 가야만 했었습니다.

비행을 오토 파이럿으로 변환을 하고 부기장에서 기수를 맡긴후 기장은 화장실을 간겁니다. 조종간을 부기장이 맡으면서 부기장은 불순한 생각을 하게 된겁니다. 원래 그의 정신 상태는 몹시 불안정 했었고 치료 경력도 있었으며 우울증에 빠진 내력도 있었습니다. 기장이 없는 사이 부기장은 조종실 문을 걸어 잠그고 정상적인 고도인 38000피트 상공에서 급격하게 하강을 시도를 한겁니다. 이런 긴박한 상황을 눈치챈 기장은 조종실 문을 열려 했으나 때는 이미 늦었던 겁니다.


원래 조종실 문은 잠그지 않게 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나 9-11 테러 사건 이후  모든 항공기의 조종실은 안에서 잠그게끔 하여 테러리스트들의 조종실 침입을 못하게 만들었는데 이것이 족쇄가 된것이 프랑스 지역에 위치한 알프스 산맥 근처에 자살 추락을 기도한 독일 항공사의 추락 사고였었습니다.

이번 사고로 인해  블랙 박스를 면밀하게 분석을 한 결과 모든 항공사는 조종사의 육체적 건강과 정신적 건강에 대한 지침을 부랴부랴 만들기 시작을 한겁니다. 우리는 비행기 여행을 하면서  우리들의 생명과 안전을 두 조종사에게 일임을 합니다. 우리는 그들의 비행 능력과 경험을 전폭 지지하기에 우리의 생명을 그들에게 맡기고 탑승하는 겁니다.


근래 항공기를 이용하는 많은 승객들 사이에서는 조종사에 대한 우려의 눈길과 불안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합니다. 이에 본 포스팅에서는 근래 독일 항공사의 비극에 즈음해서 점점 높아지는 비행기 안전에 " 내가 탑승을 하는 비행기!! 과연 조종사를 믿어도 될까??"  라는 내용으로  나름 기술해 보았습니다.









비행기를 타고 내릴때 그들은 출입문에 서서 자신이 조종했던 비행기에 탑승했었던 승객들에게 자신의 비행 능력을 믿고 따라준 승객들에게 고맙다는 인사를 전하는 것을 잊지 않습니다!!  이에  탑승객들은 오랜 시간동안 승객의 안전을 위해 고생한 조종사의 노고에 보답을 하는 뜻에서 Thank You!! 라는 말로 화답을 하는 모습을 항공기 여행을 할때마다 보곤 합니다. 무척 정겨운 모습들 이었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그런 정겨운 시선이 아닌 의심과 불안의 눈초리로 쳐다 봐야 하느냐??  라는 불만과 불안에 그득찬 이야기를 하는 탑승객들이 점점 늘어 난다고 합니다.


작년에 일어났었던 져먼윙 라는 독일 항공사의 부조종사 일탈 행위로 우리는 150 여명의 고귀한 생명이 한순간에 비극으로 치닫게 되었던 현장을 목격을 했었습니다.  부조종사의 정상적이지 못한 정신 건강에 기인한 비극이었던 겁니다. 그런데 이런 조종사의 정상적이지 못한 정신 건강에 대해 같은 분야에서 근무하는 조종사들간에는 이런 일이 처음이지도 않지만 안타깝게도  마지막이 될수도 없다는  이야기로 우려를 표시한다고 합니다.


전 세계의 항공사들은 그동안 조종실 문을 잠그는 그런 씨스탬을 만들지는 않았었습니다. 그러나 미국에서 벌어진  9-11 테러 사건 이후 부랴부랴 조종실 문에 잠금 장치를 만들게 되었던 겁니다. 그런데 이것이 오히려 이번 비극의 화가 되었던 겁니다. 우리는 그동안 조종사의 자살 사건에 안타깝게도 탑승객들이 희생되는 경우를 많이 보았었습니다. 이번에도 부조종사의 자살 행위도 그와 같은 맥락으로 보시면 별 무리가 없을거 같습니다.


이제는 비행기를 타고 내릴때 아니 항공사의 예약 홈페이지에 자신이 이용을 하는 항공기를 조종하는 조종사의 건강 정보를 동시에 포스팅을 해 탑승객들이 안심하고  예약을 할수있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지 말라는 보장이 없게되는 그런 상황까지 오게 될런지 아무도 모를 일입니다!!



"생생 미국이야기"를 찿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더많은 글을 보실수 있습니다!! 



2018/06/10 - [생생 미국이야기!!] - 항공사가 꺼리는 탑승객의 권리 10가지!!



 공감은 글쓴이를 춤추게 만듭니다!! 아래의 공감 한번 꾸~우욱~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Pathfinder Live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디오키즈 2018.08.20 00: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역시 정신 건강이 중요하네요. 특히 저렇게 많은 사람을 책임지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면... 개인의 책임과 그걸 잘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이 함께 잘 작동해야 할 것 같아요. 내가 타는 비행기가 저렇게 운용된다는 건 꿈도 꾸고 싶지 않아요.